• 최종편집 2019-07-19(토)

‘순백의 천사는 나’ 함평 이팝나무 활짝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19.05.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AK3P2155.JPG

 
스승의 은혜처럼 티없이 맑은 15일, 전남 함평군 손불면 양재리에 하얀 꽃망울을 터뜨린 이팝나무가 만개했다.
함평 양재리 이팝나무는 지난 1988년 전라남도 기념물 제117호로 지정됐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순백의 천사는 나’ 함평 이팝나무 활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