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19(토)

산림청, 청년 대상 ‘산림일자리 직업체험·창업캠프’ 운영

- 오는 6월부터 참가자 모집... 산림경영, 수목원·정원, 산림복지 등 -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19.05.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산림일자리직업체험13-1.jpg

 

산림일자리직업체험13.jpg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청년들에게 산림일자리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진로 설정을 돕기 위해 ‘산림일자리 직업체험 및 창업캠프’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앞서 산림청은 청년들과 소통하기 위해 ‘청문청답’, ‘산림청 1번가’, ‘남북산림청년활동가 캠프’를 진행하고, 지난해에는 ‘산림복지분야 창업캠프’, ‘산촌으로 가는 청년’ 등을 시범 운영했다.

이번 캠프는 산림경영, 수목원·정원, 산림복지 분야로 나뉘어 진행된다. 분야별로 오는 6월부터 참가자를 모집하며, 만 19~39세의 청년들은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산림조합중앙회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미래산림경영단’은 산림경영 계획 수립, 임업기계 장비체험 등 산림경영분야에 대한 직업체험 프로그램이다. 4박 5일간 임업기술훈련원(경남 양산)에서 산림기술자의 직무를 직접 체험한다.

한국수목원관리원의 ‘수목원 가드너 청년취업캠프’는 수목원·정원의 설계, 관리 등을 배우는 직업체험 프로그램이다. 2박 3일간 국립백두대간수목원(경북 봉화)에서 수목원·정원을 관리하는 가드너(수목원전문가)가 되는데 필요한 기본적 소양을 배운다.

국립칠곡숲체원(경북 칠곡)에서 2박 3일간 진행하는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의 ‘산림복지분야 청년창업캠프’는 2~3인이 팀을 이뤄 직접 창업모델을 기획·발표하는 청년창업가 발굴·육성 프로그램이다. 캠프 종료 후에도 산림복지전문업으로 등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 외에도 프로그램 참가자 중 우수한 역량을 보유한 청년들에게는 해당 운영기관에서 단기 현장 연수 또는 실습 기회가 주어질 예정이다. 분야별 모집기간과 캠프 운영기간이 상이하며, 참가 신청 등 자세한 정보는 각 기관의 누리집에서 확인하면 된다.

김재현 청장은 “이번 캠프는 청년들의 의견을 바탕으로 산림일자리에 대한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마련됐다.”라면서 “청년들이 산림분야에서 원하는 진로와 직업을 찾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 청년 대상 ‘산림일자리 직업체험·창업캠프’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