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4-25(목)

함양, '임산물 항노화 유통센터' 5월부터 본격 운영

17개 점포 최종 확정...산삼 유통 메카 기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캡처.JPG

 

전국 산양삼 및 산약초의 유통 중심 역할을 수행할 함양군 ‘임산물 항노화 유통센터’가 오는 5월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함양군에 따르면 본격 개장에 앞서 군은 지난 8일까지 입점 희망자를 모집한 결과 산양삼 14명, 산양삼 가공업체 3명 등 17명이 접수했으며, 특히 타 지역인 강원도 홍천군의 농가에서도 접수했다.
 
군은 지난 2월 22일 입점자 회의를 거쳐 운영방안에 대한 협의를 하고, 소비자들이 믿고 구매할 수 있는 제품을 생산해 함양 산양삼에 대한 신뢰도 구축에 최선을 다하기로 다짐하는 한편, 계약 등 행정절차를 거쳐 오는 5월부터 본격 운영할 계획이다.
 
천년의 숲 상림공원 인근에 위치한 임산물 항노화 유통센터는 총 사업비 36억원이 투입되어 지상 2층 규모로 품질관리실 2실과 판매장 20실을 갖춘 전국 산양삼·산약초 유통 중심 시설로 활용된다.
 
상시 운영될 항노화 유통센터는 내·외국인 쇼핑센터로 활용 하는 등 주민 소득증대 및 임산물 발전의 원동력은 물론 전국 산양삼 및 산약초 유통의 중심 시설로 산삼의 고장 브랜드 이미지 제고와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의 성공개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항노화 유통센터가 본격 운영에 들어가면 ‘산삼하면 함양’이 자연스럽게 떠오를 수 있는 산삼 유통의 메카로 우뚝 설 것”이라며 “농가 소득 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함양, '임산물 항노화 유통센터' 5월부터 본격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