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22(화)

안동시, 과수 개화기 저온피해 대책 당부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19.04.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안동시 과수17.jpg

 


안동시농업기술센터는 4월 9일에서 10일 안동지역 눈을 동반한 강우량이 35.5mm 되고, 비가 그친 후에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꽃샘추위로 인한 관내 과수농가의 개화기 저온 피해가 우려된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올해 ‘후지’만개기가 평년 대비 1일∼5일 정도 이른 4월 17일∼18일로 예상되나 최근 개화기에 온도가 떨어져 저온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꽃 피는 시기는 같은 지역이라도 사과원의 위치가 기준 해발고도보다 100m 높으면 2일 정도 늦고, 낮으면 2일 정도 빠르다.
저온 피해 한계온도는 사과 –1.7∼-2.5℃, 배 –1.7∼-2.8℃, 복숭아 -1.1∼-1.7℃ 정도이며 피해 시 암술이 고사하고 수정이 불량해 낙과가 발생한다.


안동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저온 피해 예방법으로 과수원 내 서리피해 경감시설이 있는 농가는 사전 점검해 저온 피해를 예방하고, 저온 피해 사후 조치로는 조기에 인공수분을 실시하는 등 결실량을 최대한 확보할 것”을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동시, 과수 개화기 저온피해 대책 당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