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22(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서귀포시 산림조합장 취임식 가져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19.03.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김근선_산림제주시_조합장.jpg

제주시산림조합 김근선 조합장


2회 전국 동시 조합장 선거에서 당선된 제주시·서귀포시 신임 조합장 취임식이 지난 21일 각 조합별로 취임식이 있었다.

제주시 산림조합은 조합 본점 회의실에서 산림조합중앙회 제주지역본부 양성태 본부장과 감사, 대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0대 김근선 조합장의 취임을 축하했다.

 

 김근선 조합장은 취임사에서 "임기 동안 산림조합의 역할과 기능을 새로운 시대의 요구에 맞게 변화시켜 조합의 지속적인 발전과 조합원의 실익과 소득을 높이고 신뢰받는 조합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오형욱_산림서귀포_조합장.jpg

서귀포시산림조합 오형욱 조합장

 

 19대 오형욱 서귀포시 산림조합장도 산림조합 회의실에서 임원·대의원·직원 등 80명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을 하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오형욱 조합장은 취임사를 통해 "초심을 잃지 않고 새로운 각오와 자세로 임기를 시작해 산림조합이 제2의 성장 원년이 되도록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산림조합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이번에 2명의 후보가 출마한 제주시 산림조합장 선거에서는 당선된 신임 조합장은 현직 조합장을 제치고 당선됐다.

최종 개표 결과 김근선 후보는 64.31%1,029, 김하룡 후보는 35.68%571표를 득표했다.

 

김근선 조합장은 제주대학교 자연과학대학 생물학과를 졸업했고, 제주시 산림조합 상무를 지낸 제주 산림에 전문가이다.

2명의 후보가 출마한 서귀포시 산림조합 조합장 선거에서는 박빙의 승부 끝에 오형욱 후보(49)가 현직 조합장을 제치고 당선됐다.

 

최종 개표 결과 오형욱 후보는 51.77%1,296, 김용범 후보는 48.22%1,207표를 득표했다.

오 당선자는 서귀포시 산림조합에서 근무했고, 민주평통 서귀포시협의회 자문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한기완 기자

태그
첨부파일 다운로드
오형욱_산림서귀포_조합장.jpg (16.6K)
다운로드
김근선_산림제주시_조합장.jpg (9.2K)
다운로드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서귀포시 산림조합장 취임식 가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