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3-18(화)

경기도 발달장애인을 위한 목재문화진흥회 목공직업체험관 개장

경기발달장애인훈련센터(수원) 개소에 따라 장애인의 목공직업체험기회 확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2.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모공직업체험관개장9.jpg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사장 조종란)은 2월 19일 경기도 수원에서 경기발달장애인훈련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경기도 교육청과 공동 설립․운영하는 센터는 경기도 최초 발달장애인 전용 체험형 직업훈련전문기관으로 직업훈련과 고용연계서비스 등을 제공할 예정으로, 서울, 인천, 대구, 광주에 이어 전국 5번째이다.


경기도 내 47,000명의 발달장애인에게 직업역량 강화를 위한 직업훈련과 다양한 직무체험 서비스를 제공한다. 1층에는 유통, 의류, 사무, 외식, 목공 등 직업체험을 위한 체험관이 조성되었으며, 목재문화진흥회를 비롯한 CU, KT, 한국철도공사, 남양유업, 애슐리,  홈플러스 등 10개사가 참여한다.


목재문화진흥회(회장 이춘만)는 친환경 소재인 목재를 활용한 목공을 많은 장애인들이 직업으로써 체험하고 배우고 훈련받아 행복한  일자리를 만드는데 기여하기 위해 이번 직업체험관 조성 사업에 참여하였다. 목재문화진흥회는 콘텐츠 개발, 시설조성 기획, 프로그램 개발, 강사운영 등에 지원하고 한국장애인고용공단에서 설계와   조성, 운영을 담당하였다.


목재문화진흥회 목공직업체험관에는 20명의 학생들이 목공을 배울 수 있도록 시설과 장비가 갖추어져있으며, 목공체험지도사 자격을 갖춘 전문강사가 상주하여 훈련과정을 진행하게 된다.


목재문화진흥회는 체험관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교육프로그램의 제공, 강사교육, 운영컨설팅 등 지속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다. 목재문화진흥회 최돈하 부회장은 “이번 경기발달장애인훈련센터 개소를 계기로 보다 많은 장애인이 목공을 체험하고 배우며, 직업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더 많을 노력을 할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경기발달장애인훈련센터는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 KB손해보험  건물에 위치하며, 목공체험관은 1층에 자리잡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 발달장애인을 위한 목재문화진흥회 목공직업체험관 개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