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장흥군, 남전 김용술 선생 ‘돌꽃나무’ 제막식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장흥군, 남전 김용술 선생 ‘돌꽃나무’ 제막식

기사입력 2018.10.10 13:1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539145087-97.jpg
 
지난 10월 5일에 장흥군 정남진도서관 앞에서 남전 김용술 선생을 기리는 ‘돌꽃나무’제막식이 개최됐다.
이날 제막식에는 한승원 소설가 등 선생의 제자들과 가족, 문학인 등 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남전 선생은 한승원, 송기숙, 김석중, 위선환, 백수인 등 장흥을 대표하는 문학인들의 스승이었다.
제자들의 왕성한 활동으로 인해 남도의 끝자락에 있는 장흥이 현대문학의 중심 축을 맡게 한 장본인이라고 할 수 있다.

전국 유일 문학관광기행특구 장흥이 있기까지 그 초석을 다지신 남전 선생은 장흥중·고 재직 당시 군민의 노래와 장흥중 교가를 작사하고, 장흥군 향토지 발간을 주도했다. 제자들의 문학적 감수성을 일깨워 주고 열정적인 가르침을 주신 장흥 문학의 큰 스승이라고 할 수 있다.

선생이 작사한 장흥중 교가와 군민의 노래는 학생 뿐만 아니라, 주민들에게도 서로 믿고 마음을 합하는 협동정신을 통해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저작권자ⓒ숲과 환경을 사랑하는 신문 - 산림환경신문 & iforest.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8123
 
 
 
 
 
  • 산림환경신문 (http://iforest.kr)  |  등록일자 2001.12.07  |  등록번호 전북다01283  | 발행인 . 편집인 김헌중
  • 편집국: 전북 임실군 성수면 춘향로 2530  | 대표전화 : 050-2260-6000 팩스 050-2261-6000  | 이메일 desk@iforest.kr
  • [오전 9시 ~ 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가영
  • Copyright © 2007-2018 숲과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만드는 신문  www.iforest.kr all right reserved.
숲과 환경을 사랑하는 신문 - 산림환경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