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4-24(수)

대구소방, 도로·쪽방촌 살수 및 쉼터 운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08.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533606441-33.jpg
 
대구시 소방안전본부는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소방차량을 이용하여 쪽방촌과 도로살수를 실시하고, 119안전센터를 무더위 쉼터로 활용하고 있다.

소방안전본부는 폭염경보 시 소방차량 12대를 활용하여 주요간선도로 82.5km에 대해 도로살수를 시행하고 관내 쪽방촌 85개소에 대해 물뿌리기를 시행 하고 있다.

도로살수는 폭염을 식히는 효과도 있지만 주기적인 도로살수를 통해 아스팔트의 도로변형을 사전에 막아 사고예방을 하는 효과도 있다. 그리고 주거환경이 열악한 쪽방촌에도 물을 뿌려 잠시나마 더위를 식히고자 소방력을 지원하고 있다.
 

아울러 소방안전본부는 119안전센터 48개소를 시민들이 잠시 더위를 피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마련하여 119안전센터 무더위 쉼터를 운영하고 있다. 안전센터를 방문하는 시민에게 간단한 생체징후(혈압, 맥박, 체온)를 측정하고 시원한 생수도 제공한다.


대구시 이창화 소방안전본부장은 “시민들의 더위를 조금이나마 식혀 주고, 건강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소방, 도로·쪽방촌 살수 및 쉼터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