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5-22(수)

2018년 농림지 돌발해충 지상살포 공동방제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18.06.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528685338-36.jpg
 
보은국유림관리소(소장 김진)는 06월 11일부터 06월 20일(10일간)까지 농림지 돌발해충 공동방제 작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기후변화와 각종 환경적 요인에 따라 꽃매미, 미국선녀벌레 등 돌발해충이 개체를 증식하고 과수 및 농작물 등에 치명적인 피해를 주고 있다.


이들 돌발해충은 농작물의 상품가치를 저해시키면서 과실수에는 그을음병 등 각종 병해를 유발하며 수목에 피해를 주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청주시 산림과 보은군청 산림녹지과, 청주․보은농업기술센터, 보은국유림관리소가 유관기관 협업을 통한 농림지 돌발해충 방제를 실시하여 효율적으로 농림지 동시발생 돌발해충을 제거하고자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
공동방제 대상지로는 청주지역 및 보은지역에 소재한 용정산림공원, 구룡산림공원 등 과수원 및 농경지 등 인근 국유림 32.5ha 이다.


보은국유림관리소장은 “이번 농림지 돌발해충 공동방제는 돌발해충이 성충으로 우화하기 전인 6월 중순에 실시해 개체수를 줄일 수 있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으로 산림 및 농림지의 피해를 크게 줄일 것으로 기대하며,  주기적인 예찰 및 방제 활동과 공동방제 작업을 적극적으로 확대 추진해 돌발해충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국민들의 관심과 예찰을 당부하였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18년 농림지 돌발해충 지상살포 공동방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