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5-22(수)

북부지방산림청, 제2차 민북지역 산지관리종합계획 수립 착수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18.06.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528683701-77.jpg
 
북부지방산림청(청장 전범권)은 민간인 통제선 이북지역(이하 민북지역)의 산지를 보다 생태적이고 계획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제2차 민북지역 산지관리종합계획 수립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민북지역은 군사분계선 남측으로 2~10km범위의 선으로서 인천광역시 강화군을 포함하여 총 9개 시·군에 걸쳐있으며, 북부지방산림청에서는 고성군을 제외한 8개 시·군의 민북지역 산지관리를 담당하고 있다.


민북지역은 전체면적 중 산지가 약 70%를 차지하고 있으며, 오랜 기간 민간인의 출입이 통제된 지역으로 생물다양성이 풍부하고 보호가치가 높은 산림생태계를 이루고 있어 이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가 필요한 지역이다.


이에 따라, 북부지방산림청은 2018년부터 2027년까지 10년간 민북지역의 산지를 생태적으로 보전하며, 계획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제2차 민북지역 산지관리종합계획을 다음과 같은 내용을 포함하여 수립할 계획이다.


북부지방산림청 관계자는“생물다양성이 풍부한 민북지역을 체계적으로 관리하여 산림유전자원을 보호하는 한편, 생태적 이용을 통해 민북지역 주민의 산림소득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북부지방산림청, 제2차 민북지역 산지관리종합계획 수립 착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