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1-18(토)

경상남도, 폐수배출업소 민·관 합동 지도·점검 실시

댓글 0
기사입력 : 2018.05.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526357801-52.jpg
 
경상남도는 공공수역 수질오염 예방을 위해 5월 14일부터 6월 8일까지 2018년 상반기 폐수배출업소 민·관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을 위해 창원, 김해 등 도내 폐수배출업소가 많은 시·군 각 10곳씩 50개 사업장을 제출받아 대상 사업장을 선정할 계획이며, 민간인 점검반원은 폐수방지 시설관리가 우수한 환경기술인으로 편성해 환경기술 지원도 병행 추진할 예정이다.
 

점검반은 민·관 3인 1조로 매일 2개반 6명이 편성되고 무허가(미신고) 폐수배출시설 설치·운영 여부, 폐수 무단방류 및 공공수역 폐수 유출 여부, 수질오염물질 배출허용기준 준수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또 점검 결과에 따라 경미한 사항은 현지 지도하며, 고의적이고 중대하게 법령을 위반한 사업장은 관련 법령에 따라 행정처분과 사법 조치할 방침이다.

 
김한준 경상남도 수질관리과장은 “이번 민·관 합동 점검에 참여하는 민간인에게 지도·점검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함으로써 수질오염 예방 등에 대한 도민의 관심을 제고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상남도는 지난해 2회에 걸쳐 상·하반기 민·관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하여 총 87개소의 폐수배출사업장을 지도·점검해 13건의 위반사항을 적발하고 조업정지 1곳, 경고 12곳, 과태료 1360만원을 부과한 바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상남도, 폐수배출업소 민·관 합동 지도·점검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